한 여인이 살아 온 길... - 프롤로그

페이지 정보

본문

-----------------------◀ 프롤로그 ▶-----------------------





음… 뭐라고 하며 시작을 할까요??......



몇 번을 상상에 의한 글을 쓰다 보니, 그저 평범한 제 경험담 보다는 무한

한 가능성을 지닌 상상의 글이 훨씬 낫지 않을까 싶더군요.



그렇다고 상상력이 풍부하지 않은 저로써는 마냥 그것에 의존할 수는 없는

일이고 해서, 우연히 알게 된 어느 여인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무한한 상상

력을 총 동원하여 글을 써 볼까 합니다.



그 여인은 지금 30대 중반의 브랜드 커피숍 주인이며, 그 커피숍의 단골인

저와는 무척이나 가깝게 지내는 여인이랍니다.



물론 연인 관계까지는 아니어도, 가끔(그 여인이 시간이 많이 없습니다)씩

술 한잔 하며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눌 정도의 사이라고나 할까…



물론 그 여인과의 성관계는 없었습니다. 아직까지는…



가끔 그녀의 농염한 모습을 보면서 마음 속으로는 여러 번 따먹었습니다만,

아직은 약간의 거리를 두고 있고, 또한 그녀의 삶이 많이 고달파 보였기에

쉽게 건드릴 수 없는, 쉽게 건드리기 싫은 그런 여인이기도 합니다.



그녀는 여고생 시절, 단 한번의 잘못된 판단으로 예상과는 전혀 다른 삶을

살게 되었고, 지금의 커피숍 사장이 되기까지에는 파란만장한 과거가 숨겨

져 있는 그런 여인이기에 감히 제가 그 여인의, 그 파란만장한 이야기들을

상상력을 보태어 풀어보겠습니다.



1부는…그녀가 단 한 순간의 판단 미스로 인해 겪게 되는 이야기로 이루어

진“돌이킬 수 없는 인생의 오류” 편이고,



2부는…그로 말미암아 인생의 목표를 잃고 방황하는“삶의 방황”에 대해,



또 3부는…평범해 지려고 노력하는 그녀가 스스로 타락할 수 밖에 없었던

이야기를 쓴 “일상이 일탈이 되어”편입니다.



4부는…대부분의 여인네들처럼 평범한 직장 생활 속에서 겪었던 그녀의 사

생활들(여기서 저의 상상력이 총 동원 됐습니다.^^)을 다룬 “보통의 여인

들처럼”편이,



5부는…그녀에게 찾아왔던 사랑 그리고 이별에 대한 이야기인 “사랑 그리

고 후회”편이 쓰여질 예정입니다.



글 중에 등장하는 인물들은 모두가 가명입니다.



또한 상황에 따라서 야설의 성격을 조금은 벗어난, 전혀 야스럽지 못한 내

용도 있을 겁니다.







그럼 지금부터 조심스레 그녀의 이야기를 풀어 보겠습니다……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Login